TXT 휴닝카이, “소년미 강조? 타이틀곡 ‘어느날’에 답 있어”

[김영재 기자] 휴닝카이가 “소년미”를 언급했다.

3월5일 오후 서울시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이하 TXT) 데뷔 앨범 ‘꿈의 장: 스타(STAR)’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TXT의 속뜻은 ‘서로 다른 너와 내가 하나의 꿈으로 모여 함께 내일을 만들어간다’이다. 소속사 측은 “하나의 꿈과 목표를 위해 함께 모인 소년들이 서로 시너지를 발휘하는 밝고 건강한 아이돌 그룹”이라고 팀을 설명했다. ‘활기찬 소년’ ‘풋풋한 소년’ ‘청량하고 순진무구한 소년’ 등, TXT를 소개하는 글에는 유독 단어 ‘소년’이 다수 강조돼 있다. 이에 태현은 “우리 다섯 명이 같이 시너지를 내는 데 소년미가 어울린다고 생각한다”고 답했고, 휴닝카이는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가 뿔로 사춘기의 고통과 성장을 다룬다. 소년미가 강조되는 이유가 거기에 있지 않을까 싶다”고 나름의 해석을 안겼다.

한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는 3월4일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CROWN)’를 비롯한 총 5곡이 담긴 데뷔 앨범 ‘꿈의 장: 스타(STAR)’를 발표했다.(사진제공: 빅히트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