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엑스(사진=KBS 2TV ‘뮤직뱅크 인 홍콩’)

몬스터엑스(사진=KBS 2TV ‘뮤직뱅크 인 홍콩’)


KBS2 ‘뮤직뱅크 인 홍콩’이 오늘(23일) 오후 10시 45분에 드디어 방송된다. 더욱이 몬스타엑스가 와일드 섹시미를 폭발시키며 홍콩 여심을 들썩이게 해 관심을 높인다.

2011년 일본을 시작으로 프랑스, 홍콩, 칠레, 인도네시아, 터키, 브라질, 멕시코, 베트남, 싱가포르, 베를린 등 세계 곳곳에서 누비며 k-pop을 통해 전 세계를 하나로 모으고 있는 KBS2 ‘뮤직뱅크 월드투어’(연출 이정규)가 오늘(23일) 방송된다. 특히 오직 ‘뮤직뱅크 인 홍콩’에서만 볼 수 있는 몬스타엑스의 스페셜한 무대로 2PM의 ‘하트비트’ 커버한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난 1월 19일 홍콩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에서 진행된 ‘뮤직뱅크 인 홍콩’에 무대에 서게 된 몬스타엑스는 뮤직뱅크 월드투어의 무대가 처음이라며 긴장과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몬스타엑스는 홍콩 팬들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며 상기된 모습을 드러내 관심을 집중시켰다. 2PM의 ‘하트비트’의 커버 댄스를 준비한 것.

이미 ‘차세대 짐승돌’로 불리고 있는 몬스타엑스는 블랙의 정장으로 등장부터 시선을 단숨에 잡아끌었다. 이어 몬스타엑스는 남다른 피지컬과 긴 팔다리를 자랑하며 꽉 짜인 ‘칼군무’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더욱이 무대 엔딩에서 원호의 복근이 공개되며 현장 분위기가 최고조에 다다랐다는 전언이다.

특히 몬스타엑스는 ‘뮤직뱅크 월드투어’가 처음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무대를 꽉 채우며 팬들의 마음을 송두리째 흔들었다고 해 호기심을 상승시킨다. 이에 첫 출격부터 강렬한 남성미를 뽐내며 홍콩 전역을 평정한 몬스타엑스의 강렬한 퍼포먼스에 기대감이 치솟는다.

한편 ‘뮤직뱅크 인 홍콩’은 한국을 대표하는 최고 아티스트들의 뮤직 페스티벌 일환으로 기획, KBS WORLD를 통해 전세계 117개국으로 방송되는 문화 교류 콘서트. 오직 ‘뮤직뱅크’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14번째 월드투어인 ‘뮤직뱅크 인 홍콩’은 트와이스, 에일리, FT아일랜드, 몬스타엑스, 세븐틴, 뉴이스트W까지 역대급 라인업으로 레전드 무대를 예고하고 있다. 오는 2월 23일(토) 오후 10시 45분에 KBS 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