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지·하현우, 13살 나이차 극복 '공개연애'
최근 사이 소원해져…결별
하현우, 허영지/사진=허영지 인스타그램

하현우, 허영지/사진=허영지 인스타그램

허영지와 하현우가 2년 만에 결별했다.

허영지와 한현우 측 관계자는 18일 한경닷컴에 "두 사람이 최근 결별한 것이 맞다"며 "정확한 결별 이유와 시기는 사생활로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전했다.

허영지와 하현우는 2017년 7월부터 11월까지 방송된 tvN '수상한 가수'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이후 지난해 3월 허영지와 하현우는 "6개월 째 열애중"이라고 밝히면서 1년 여간 공개 연인으로 당당한 만남을 이어왔다.

하현우와 허영지는 13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각자의 방송에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하현우와 허영지 양측의 부모님도 알 정도로 깊은 만남을 이어왔지만 최근 관계가 소원해졌다는 후문이다.

한편 하현우는 2008년 데뷔한 4인조 밴드 국카스텐 보컬로 MBC '일밤-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에 출연해 '우리 동네 음악대장'으로 9연승을 기록하며 대한민국 대표 보컬리스트로 인정받았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무대에도 올라 존 레논의 명곡 '이매진(Imagine)'을 열창했다.

허영지는 2014년 니콜 탈퇴 후 카라의 새 멤버로 합류해 데뷔했다. 카라 해체 후에도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 패널로 활약하는가 하면 tvN '또!오해영', '내성적인 보스' 등 드라마에 출연하며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