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성운, 첫 번째 팬미팅…일본·대만·홍콩 등 해외 팬들도 만난다

2월 솔로활동을 예고한 하성운이 국내외 팬들을 만난다.

하성운의 소속사 스타크루이엔티 측은 지난 12일 공식팬카페와 SNS를 통해 "하성운 1st 팬미팅 'My Moment' 국내와 아시아투어 스케줄을 공지했다.

공지에 따르면 하성운은 오는 3월 8-9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파크 SK핸드볼경기장에서 ‘하성운 1st 팬미팅 My Moment’란 타이틀로 국내 팬들을 만난다. 이어 오는 3월 17일 도쿄, 3월 19일 오사카, 3월 23일 타이페이, 3월 30일 방콕, 4월 5일 홍콩, 6월 8일 마카오 등 아시아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하성운은 지난 1월 워너원 활동을 모두 마무리하고 소속사로 복귀 발라드 곡 '잊지마요'를 기습공개하며 솔로 아티스트로 행보를 시작한 바 있다.

한편 하성운은 2월에 발매 예정인 솔로 미니앨범 타이틀곡 뮤직 비디오 촬영을 마치고 컴백무대 준비에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