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면에 사랑합니다' 5월 청춘 로맨틱 코미디 예고
문제적 보스와 예측불가 비서의 만남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사진=아베다(AVEDA), 아이오케이컴퍼니, 나무엑터스, 화이브라더스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사진=아베다(AVEDA), 아이오케이컴퍼니, 나무엑터스, 화이브라더스

'초면에 사랑합니다'가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으로 라인업을 확정짓고 시청자들을 만날 채비를 마쳤다.

16일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가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다혈질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의 새콤달콤 로맨틱 코미디로,
5월 첫방송에 어울리는 상큼함과 달달함으로 스토리와 영상을 꽉 채운다. 특히 김영광(도민익 역), 진기주(정갈희 역), 김재경(베로니카 박 역), 무진성(기대주 역)을 중심으로 한 싱그러움 200%의 라인업을 확정, 예사롭지 않은 출사표를 던졌다.

먼저 '로코' 남신 김영광은 극 중 T&T모바일 미디어 1팀 본부장 도민익 역을 맡아 또 한 번 안방극장을 매료시킨다. 도민익은 명석한 두뇌를 자랑하지만 시도 때도 없이 비서를 불러대는 유치찬란한 행동을 일삼는 문제적(?) 보스다. 이를 연기하는 김영광의 '만찢남' 외모가 벌써부터 설렘 본능을 자극, 빠져들 수밖에 없는 마성의 남주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뛰어난 연기력과 존재감으로 단숨에 핫한 라이징 스타로 떠오른 진기주는 도민익의 비서 정갈희로 변신한다. 그의 온갖 셔틀을 고분고분하게 이행하는 그녀는 T&T모바일의 공식 '따까리'라고 불릴 정도다. 그러나 속에는 걸크러시 넘치는 입담을 숨기고 있다고. 더불어 진기주 특유의 귀여움과 통통 튀는 상큼함은 사랑스러운 비서 정갈희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하고 있는 김재경은 영화 제작사 씨네파크의 대표이사 베로니카 박으로 분한다. 타고난 감으로 완벽한 일처리를 자랑하지만 안하무인 성격에 남자 없인 못 사는 혼돈의 사생활을 가진 인물로, 이제껏 보지 못한 김재경의 파격 연기 변신이 펼쳐진다.

훈훈한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눈도장을 찍고 있는 무진성은 도민익의 절친이자 T&T모바일 미디어 2팀 본부장 기대주 역을 맡았다. 실력은 물론 다정하고 젠틀한 성격까지 갖춰 또 다른 안방극장 여심 스틸러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개성만점 네 배우의 찰떡 호흡이 기대되는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봄에 어울리는 화사하고 통통 튀는 밝은 드라마"라며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 모두 제 옷을 입은 것처럼 각자 이미지에 정교하게 부합하는 안성맞춤 캐릭터를 연기한다. 네 배우가 보여줄 시너지에 시청자분들의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라고 말했다.

봄바람과 함께 찾아올 참신한 로맨틱 코미디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오는 5월 첫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