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동반 여행설' 현빈·손예진 측 "전혀 사실 아냐"

배우 손예진과 현빈의 미국 동반 여행설이 불거진 가운데 양측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현빈 소속사 베스트(VAST) 관계자는 10일 "현빈은 비즈니스차 해외에 나갔다. 손예진과의 동반 여행은 사실 무근이다"라고 했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역시 "손예진은 현재 홀로 미국을 여행하고 있다. 원래 혼자 여행을 잘 다닌다"며 목격담이 루머임을 분명히 밝혔다.

현빈과 손예진의 미국 동반 여행설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시작됐다. 앞서 한 누리꾼이 두 사람이 미국으로 동반 여행을 떠났다며 두 사람이 손예진의 부모와 식사한 것을 목격했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것이다.

한편 현빈과 손예진은 지난해 9월에 개봉한 영화 '협상'을 통해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