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 이다해 공개 연애/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영상 캡처

세븐, 이다해 공개 연애/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영상 캡처

세븐과 이다해가 3년째 변함 없는 연인의 모습을 보여줬다.

세븐은 지난 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이다해에 대한 질문에 "여전히 뜨겁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2016년 9월 공개 열애를 시작한 세븐, 이다해는 이후 공식 석상에도 함께 할 정도로 당당한 연애를 해왔다. 이날 방송에서 세븐은 이다해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으며 '사랑꾼'의 면모를 보여줬다.

세븐은 이다해와 데이트에 대해 "맛있는 음식을 먹으러 자주 다닌다"며 "(열애 사실이) 공개가 돼 있기 때문에 좀 편하다"고 말했다. 단점도 있었다. 세븐은 "각자 일을 하는데 서로 엮일 때가 있다"고 설명했다.

세븐은 이다해의 가장 큰 매력으로 에너지를 꼽았다. 세븐은 "그래서 서로 잘 맞는 것 같다. 서로 긍정적 에너지를 주면서 힘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세븐은 MC의 요청에 따라 이다해 삼행시를 선보였다. 세븐은 "이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다해야, 해해해"라며 양손으로 손하트를 만들었다. 이어 또 "이제는 말할 수 있습니다! 다해야, 해(헤)어지지 말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은 '더 비기닝! 가요계 최초 전쟁 특집'으로 김완선, 세븐, 비투비 이창섭, 블락비 박경이 출연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