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조동혁/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조동혁/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조동혁/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배우 조동혁이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열음엔터테인먼트는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조동혁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조동혁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폭 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2004년 SBS ‘파란만장 미스김 10억 만들기’로 데뷔한 조동혁은 주, 조연을 가리지 않고 폭 넓은 작품 활동을 이어왔다. KBS ‘브레인’, KBS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OCN ‘나쁜 녀석들’ 등에서 선 굵은 연기를 펼치며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예능으로도 대중과 만났다. MBC ‘진짜 사나이2’,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SBS ‘심장이 뛴다’, SBS ‘정글의 법칙’ 등에서 정직하고 따뜻한 성품으로 눈길을 끌었다.

조동혁이 새롭게 둥지를 튼 열음엔터테인먼트에는 유이, 문지인, 도지한, 이열음, 박민지, 박효주 등이 소속되어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