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한혜진/사진=한경DB

전현무 한혜진/사진=한경DB

전현무이 공개 연애 중인 한혜진과 불거진 결별설에 입장을 밝혔다.

방송인 전현무 소속사 SM C&C 측은 10일 "본인에게 정확한 사실을 확인하느라 공식 입장이 늦어졌다"며 "확인 결과, 두 사람의 결별설은 사실이 아니다"고 전했다.

전현무와 한혜진은 올해 2월 데이트를 즐기는 사진이 포착되면서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특히 전현무와 한혜진은 '나 혼자 산다'에 함께 출연해왔던 만큼 공개 연애 이후 방송에서도 가감없는 애정행각을 선보이기도 했다.

전현무와 한혜진은 지난 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이후 결별설이 불거졌다. 이전까지 방송에서 알콩달콩한 모습을 선보였던 것과 달리 시선도 맞추지 않아 "헤어진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흘러나온 것.

방송 반응으로 불거진 결별설에 한혜진, 전현무 측은 주말 내내 침묵하면서 두 사람의 결별설은 과열 양상을 보였다.

다음은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전현무씨 소속사 SM C&C 입니다.

금일(10일) 오전 보도된 전현무 한혜진 결별설 관련 공식 입장 보내드립니다.

우선, 본인에게 정확한 사실을 확인하느라 공식 입장이 늦어진 점 사과 드립니다.

확인 결과, 두 사람의 결별설은 사실이 아님을 확인 했습니다.

다시 한번 확인이 늦어진 점 사과 드립니다 .

감사합니다 .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