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배우 송재림 김유정 윤균상 /사진=변성현 기자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배우 송재림 김유정 윤균상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송재림이 윤균상과 특별한 케미를 전했다.

26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이하 일뜨청)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송재림은 '일뜨청'에서 이름도, 하는 일도 베일에 싸인 미스터리한 동네 백수 최군 역을 연기한다. 위로가 필요한 오솔(김유정)에게는 유일한 키다리 아저씨다.

그는 윤균상의 매력에 대해 "저와의 키 케미가 너무 좋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어 "자아도취적인 자신감이 있는 모습이 연기에도 드러나서 좋다. 성격이 너무 털털하다. 매력 포인트다. 성격 좋은 사람과 일을 하면 그 에너지가 방송에 같이 나온다고 생각한다. 좋은 결과로 나올 거라고 생각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한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청결이 목숨보다 중요한 꽃미남 청소업체 CEO 장선결(윤균상 분)과 청결보다 생존이 먼저인 열정 만렙 취준생 길오솔(김유정 분)이 만나 펼치는 ‘무균무때’ 힐링 로맨스다. '조선총잡이'의 한희정 작가가 극본을 쓰고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 '인수대비' 등을 연출한 노종찬 PD가 의기투합했다. 26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