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net ‘인싸채널 체리블렛’ 예고편.

Mnet ‘인싸채널 체리블렛’ 예고편.

Mnet ‘인싸채널 체리블렛’ 예고편.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의 새 걸그룹 체리블렛의 데뷔 리얼리티가 오는 28일 처음 방송된다.

이와 함께 25일 공개된 영상에서는 ‘당신의 취향을 저격할 10명의 소녀들’이라는 문구와 함께 멤버들이 등장한다.

‘인싸채널 체리블렛’에서는 아이돌로서 첫 발을 내딛는 체리블렛 멤버들이 가요계 ‘인싸(‘인사이더’를 줄인 신조어)’가 되기 위해 뜨거운 ‘랜선 배틀’을 펼친다. 1인 크리에이터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매 회 뷰티·댄스·먹방 등 분야별 콘텐츠 크리에이터가 제시하는 테마를 주제로, 세 팀으로 나뉜 체리블렛 멤버들이 발로 뛰며 셀프 홍보 영상을 제작한다.

FNC에서 약 6년만에 공개하는 걸그룹 체리블렛은 Mnet ‘프로듀스48’에서 생방송 파이널에 오른 해윤을 비롯해 유주, 미래, 보라, 지원, 코코로, 레미, 채린, 린린, 메이까지 열 명으로 이뤄졌다. 팀명은 체리(Cherry)와 총알(Bullet)이라는 대조되는 이미지를 합친 단어로, 체리처럼 사랑스러우면서도 활기 넘치는 매력으로 대중의 마음을 저격할 걸그룹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인싸채널 체리블렛’은 28일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7시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