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5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25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25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25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배우 이민정이 아들에 대해 “위는 엄마, 전체적인 건 아빠를 닮았다고 한다”고 말했다.

이민정은 이병헌과 결혼해 득남했다. 신동엽은 아들에 대해 말하며 “돌 잔치도 갔는데 너무 잘생겼다”고 칭찬했다.

이민정은 아들이 벌써 4살이 됐다고 했다. 이민정은 “하루 종일 웃다가 끝난다”며 행복해했다.

이민정은 이어 “한번은 (아들에게 사람들이) ‘아빠가 누구길래 이렇게 잘생겼냐’고 하니, 아들이 ‘우리 아빠 유진 초이’라고 했다”고 덧붙이며 흐뭇해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