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동상이몽2’ 인교진·소이현 부부와 양가 부모님/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인교진·소이현 부부와 양가 부모님/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인교진·소이현 부부와 양가 부모님/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소이현·인교진 부부 양가 부모님의 합동결혼식을 펼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인소부부는 양가 부모님의 결혼기념일을 맞아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계획한다. 시골 앞마당에서 사진만 찍거나, 형제 결혼식에서 입장만 하는 등 제대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양가 부모님을 위해 ‘합동결혼식’을 준비한 것.

아무 것도 모르는 양가 부모님은 “식사 하시고, 가족사진 하나 찍자”는 인교진의 말에 스튜디오로 향했다. 스튜디오에 도착한 양가 부모님은 입구에서부터 보이는 웨딩드레스에 어리둥절해했다. 이에 소이현이 ‘리마인드 웨딩’을 준비했음을 밝히자 어머님들은 극과 극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양가 부모님은 어색해하는 듯 했으나, 30여년 만에 다시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고르고, 곱게 메이크업을 받으며 점차 처음 결혼 할 때를 떠올리곤 감상에 젖어 들었다. 특히 어머님들은 오랜만에 꾸민 모습에 계속 거울에서 눈을 떼지 못하고 미소를 지었다.

아버님들이 턱시도를 입고 변신한 모습에 인교진은 “아카데미 시상식!”이라며 감격했다. 뒤이어 어머님들이 웨딩드레스를 입은 모습이 공개되자 현장에 있던 모두가 눈을 떼지 못했다. 급기야 아버님들은 연달아 눈물이 그렁그렁한 모습을 보였다.

인소부부 양가 부모님의 리마인드 웨딩 현장은 오는 26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