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러뷰 컴백' EXID "오래 기다려준 팬들, 미안하고 고마워…눈물나"

2년 만에 완전체로 컴백한 EXID가 컴백 소감을 전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예스24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EXID(LE, 정화, 하니, 솔지, 혜린)의 새 싱글앨범 '알러뷰'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 날 쇼케이스에서 하니는 "팬들이 정말 오랫동안 기다려 주셨다. 너무나 미안한 마음이다. 하지만 저희는 이번 활동을 즐길 준비가 돼 있다. 많은 분들이 저희와 함께 2년 만의 컴백을 마음껏 즐겨주셨으면 좋겠다. 기다려줘서 정말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 기다려준 만큼 열심히 준비했으니 열심히 하겠다. 많이 응원해달라"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LE는 "공백기동안 얼굴을 너무 못비춰서 미안한 마음이 컸다. 이제 열심히 활동하겠다. 모두가 같이 무대를 즐겼으면 좋겠다. 기다려주셔서 너무나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혜린은 "'완전체'라는 단어를 듣자마다 어떤 팬들은 눈물을 흘리시더라. 저도 그랬다. 완전체로 컴백해 그 의미가 깊다"고 말해 감동을 전했고 정화 역시 "여전히 아낌없는 지지를 보내주셔서 너무나 감사하다. 다시 5명이 함께 서게 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어서 정말 뿌듯하다"고 말하며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렇듯 솔지의 공백을 깨고 2년 만에 돌아온 5명 완전체 EXID가 선보이는 음악에 팬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특히 '알러뷰'는 곡의 전반부부터 흘러나오는 중독성 넘치는 보이스 샘플이 인상적인 곡으로 이 곡은 하니, 정화의 중저음, LE의 랩, 혜린, 솔지의 고음을 잘 표현한 구성과 세련된 편곡이 돋보인다.

또한 이성에 대한 사랑을 잘 표현한 이 곡은 EXID가 데뷔 이래 처음으로 시도하는 '사랑' 노래다. 특히 "I Love you like" 이후로 전개되는 독특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이번 활동은 걸그룹 EXID가 건강을 회복한 솔지까지 합류해 그 의미가 더 크다. 솔지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4명의 멤버로도 음원 성적과 음악 방송 1위 등 좋은 성과를 거둔 EXID이기에 완전체 컴백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EXID는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 새 앨범 '알러뷰' 전곡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하고 팬들에게 다가간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