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A (사진=방송 영상 캡처)

MGA (사진=방송 영상 캡처)


가수 정승환이 2018 MGA 남자 가수상을 수상했다.

6일 인천남동체육관에서 열린 ‘2018 MGA(MBC플러스 & 지니뮤직어워드)’에서 정승환이 남자 가수상을 수상했다.

호명을 받고 무대에 올라간 정승환은 트로피를 받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런 뜻 깊은 자리에 훌륭한 분들과 함께할 수 있게 허락해주신 주최 측에 감사하다. 팬들과 대중 분들에게 감사하다”라고 말을 시작했다.

이어 “안테나뮤직 식구들도 고생 많았다. 유희열 선배님, 외모 빼고 다 닮고 싶다고 말씀 드렸는데 몸매가 닮아가는 것 같다”라며 작곡가 유희열을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음악으로 보답하겠다. 이 상의 무게를 안고 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MGA는 MBC플러스와 음악플랫폼 지니뮤직이 협업하여 올해 최초로 개최된 음악 시상식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