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 무혐의 (사진=DB)

정용화 무혐의 (사진=DB)



그룹 씨엔블루 정용화가 대학원 박사과정 부정 의혹에 관려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9일 정용화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올해 초 정용화는 사법기관의 조사에 성실히 임했으며, 그 결과 검찰은 정용화에게 학교의 입학과 관련한 업무방해 혐의가 없다고 최종적으로 판단을 내려 지난 7월 불기소 결정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무혐의 처분을 받은 정용화는 이로 인해 그동안 박사과정 진학을 둘러싼 여러 오해와 의혹을 씻고 법의 판단을 통해 부정 입학의 의도가 있었던 것이 아니라는 것을 인정받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3월 입대한 정용화는 기초군사훈련을 마친 후 현재 702특공연대에서 군 복무 중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