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인사이드’ 권해성(사진=이노이 미디어)

‘뷰티인사이드’ 권해성(사진=이노이 미디어)


‘또 오해영’에서 서현진의 츤데레팀장으로 귀요미를 담당했던 배우 권해성이 이번엔 jtbc ‘뷰티인사이드’에 또다른 팀장으로 출연해 눈길을 끈다.

‘뷰티인사이드’는 한달에 일주일 타인의 얼굴로 살아가는 여자와 일년 열두 달 타인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남자의 로맨스다

극중 권해성은 이민기회사의 팀장 이현석역에 캐스팅 돼 서현진과 이민기 사이에서 오작교가 될지 방해꾼이 될지 활약이 기대된다.

어제 첫방을 한 ‘뷰티인사이드’는 명불허전 로코장인 이란 타이틀을 하루만에 거머쥐며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고 있다.

한편, 권해성을 최근 sbs '백년손님‘에 터프장인과 늘보사위로 큰 사랑을 받으며 마지막 종영까지 함께한 바있어 더욱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