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의 승재가 고래상어 만나기에 도전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슈돌’ 244회는 ‘매일이 오늘만 같기를’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 승재는 앙증맞은 노란색 모자를 쓰고 구명조끼까지 착용했다. 고래상어 만날 준비를 마친 상태다. 기대하는 표정으로 눈을 반짝반짝 빛내고 있는다.

최근 녹화에서 승재는 평소 남달리 좋아하는 고래상어를 보기 위해 바닷가로 향했다. 승재는 “고래상어는 어류 중에서 제일 크잖아요. 고래상어는 온순하고 플랑크톤을 먹고 살아요. 고래상어는 빨판상어와 같이 다녀요”라며 똑쟁이 동물 박사 면모를 보여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던 모습도 잠시, 승재는 어떤 이유에서인지 뾰루퉁한 표정을 짓게 됐다. 사랑둥이 승재가 뿔난 이유는 무엇일지, 과연 동물 사랑꾼 승재가 고래상어를 만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슈돌’ 244회는 오는 23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