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사진=방송 영상 캡처)

한끼줍쇼 (사진=방송 영상 캡처)


'한끼줍쇼' 가수 크러쉬가 이경규 딸 이예림과 친구 사이라고 밝혔다.

19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이문세와 크러쉬가 밥동무로 출연해 경기 성남시 판교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크러쉬는 "예림이가 누군지 모르지?"라는 강호동의 물음에 "안다. 친구 사이다"고 대답했다.

이를 들은 이경규는 깜짝 놀라 "네가 왜 예림이하고 친구냐?"라며 발끈했고, 크러쉬는 "실제로는 제가 두 살 오빠다. SNS상에서 서로 팔로우를 하고 있다. 랜선친구다. 만난 적은 없다. 걱정하지 마세요"라며 이경규를 안심시켰다.

이어 크러쉬는 "사실 어제 안부를 물으면서 '한끼줍쇼' 촬영 소식을 전했다. 긴장돼서 잠을 못 잤다. (이예림이) 너무 긴장하지 말라고 조언해줬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이경규는 "걔 어제 새벽 5시에 들어왔는데"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