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서연/사진=한경DB

진서연/사진=한경DB

배우 진서연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진서연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8년을 제 인생의 화양연화로 기억해야 할 것 같다"며 "곧 세상에 태어날 아이와 함께 올 한 해를 마무리 하려 한다"고 밝혔다.

진서연의 출산 예정일은 올해 11월로 알려져 있다. 진서연은 출산 후에도 배우로서 활동을 예고했다.

진서연은 "'배우' 그리고 '엄마'라는 소명으로 앞으로의 삶을 준비하며 좋은 작품으로 찾아 뵙겠다"면서 "기쁜 소식을 저를 사랑해주시는 소중한 분들에게 가장 먼저 전한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진서연은 올해 개봉한 영화 '독전'을 통해 관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2014년 9살 연상 남편과 만나 혼인신고를 했고, 3년 후인 2017년 결혼식을 올렸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