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X성동일(사진=DB)

케이블채널 OCN이 영화 제작진과 콜라보레이션한 새로운 드라마 '트랩'으로 찾아온다.

2019년 OCN이 새롭게 선보이는 '트랩'은 'Dramatic Cinema' 프로젝트의 첫 타자가 될 예정이다. 'Dramatic Cinema' 프로젝트란 영화와 드라마의 포맷을 결합하고, 영화의 날선 연출과 드라마의 밀도 높은 스토리를 선보이는 웰메이드 장르물이다.

이에, 배우이서진은 수년간 언론인 신뢰도 1위를 수성해온 대한민국 국민 앵커 강우현 역을 맡아, 사회적 존경은 물론 단란한 가족, 정치권의 러브콜까지 받으며 세상 모든 것을 다 가진 듯 보이지만, 예상치 못한 비극을 맞이하며 한 순간 모든 것을 잃게 되는 역할이다.

또한, 배우성동일은 현장 수사에 남다른 촉을 가진 왕년의 베테랑 형사 고동국으로 활약하며,미스테리한 강우현의 사건을 맡아, 특유의 집념과 촉으로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하면서 그 누구도 예상할 수 없었던 충격적인 진실을 밝혀낸다.

한편, 제작진은 "매회 한 편의 영화를 연상케 하는 빠른 전개와 숨 막히는 대본의 긴장감으로 인해 좋은 배우들이 모일 수 있었다"고 입을 모았으며, 영화같은 드라마 '트랩'방영은 2019년 상반기로 방송예정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