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BS 2TV '대화의 희열'

사진제공=KBS 2TV '대화의 희열'

'대화의 희열' MC 유희열과 함께할 막강 패널 군단과 게스트 라인업이 공개됐다.

오는 9월 8일(토) 첫 방송될 KBS 2TV ‘대화의 희열’은 사라졌던 1인 게스트 토크쇼의 명맥을 이어갈 새로운 감각의 토크쇼로 주목 받고 있다. 지금 가장 만나고 싶은 단 한 사람, 그와 하루 끝에 나누는 깊은 대화 속으로 시청자들을 빠져들게 만들 전망이다. 토크쇼를 이끌어갈 MC로는 감성과 지성을 모두 갖춘 베테랑 MC 유희열이 투입된 상황.

여기에 대화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갈 막강 패널 군단이 함께하게 된다. 대통령들의 말과 글을 담당했던 前 청와대 연설비서관 강원국, 디테일한 호기심으로 무장한 소설가 김중혁, 새로운 시선을 더해줄 다니엘이 바로 그들. 사라져가고 있는 ‘대화의 희열’을 다시 찾아줄 네 사람의 조합에 벌써부터 관심이 쏠린다.

매주 달라지는 게스트를 기다리는 재미 역시 놓칠 수 없다. ‘대화의 희열’에서는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의 삶을 살고 있는 인물들을 만나게 된다. 첫 게스트로는 희극인 김숙이 출연할 예정이며, 국회의원 표창원, 외과의사 이국종 교수, 래퍼 겸 프로듀서 지코,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 문정인 교수, 국민 MC 송해, 천종호 판사,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등이 출연을 승낙한 상태다.

무엇보다 ‘대화의 희열’의 첫 포문을 열 게스트로는 방송계 우먼파워를 이끌고 있는 ‘숙크러쉬’ 김숙이 출격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늘 MC의 자리에 섰던 김숙이 단독게스트로서는 처음 토크쇼에 나섰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김숙은 여성 희극인으로서의 삶에 대한 깊이 있는 대화 등 어디서도 듣지 못했던 그녀의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놓을 예정이다.

한편, 김숙이 첫 단독게스트로 나서는 ‘대화의 희열’은 9월 8일(토) 밤 10시 45분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