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수민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한수민 인스타그램 캡처

인기 개그맨 박명수의 아내인 한수민이 SNS 라이브 방송 도중 부적절한 행동으로 네티즌들의 항의를 받고 있다.

의사인 한수민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코팩 제품을 설명하는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문제는 이 라이브 방송에서 발생했다. 한수민은 코팩의 효과를 설명하면서 자신의 말이 진짜라는 것을 강조하기 위해 엄지와 약지 손가락을 세워 이마에 가져다 대는 손가락 욕을 한 것이다.

현재 라이브 방송은 삭제됐지만 해당 장면이 캡처돼 온라인 중심으로 퍼지면서 이를 확인한 네티즌들의 거센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한수민의 행동에 실망감을 보이며 "유명인의 아내인데 그 행동은 정말 실망했습니다", "어린 아이들도 볼 수 있었을텐데 너무 경솔했던 거 아닌가요?"라는 등의 댓글을 남겼다.

그러자 한수민은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지난 라이브 방송에서 신중하지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의 마음을 불편하게 해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한다. 앞으로는 보다 정중한 마음 가짐으로 여러분과 소통하겠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공식 사과했다.

한편, 한수민은 지난 2008년 4월 박명수와 결혼한 뒤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그는 SBS '싱글와이프', 온스타일 '겟잇뷰티 2018'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한수민 공식입장 전문]

지난 라이브 방송에서 신중하지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들의 마음을 불편하게 해드린 점,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앞으로는 보다 정중한 마음가짐으로 여러분과 소통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사진=한수민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한수민 인스타그램 캡처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