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정영주. / 사진제공=카라멜이엔티

배우 정영주. / 사진제공=카라멜이엔티

배우 정영주. / 사진제공=카라멜이엔티

배우 정영주가 열심히 일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소속사 카라멜이엔티는 SBS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극본 박언희, 연출 박경렬)에서 황여사 역을 맡아 열연 중인 정영주의 대본 인증 사진을 25일 공개했다.

사진에는 대본 암기에 열중하다가 카메라를 응시하는 정영주의 모습이 담겨있다. 온화한 미소를 머금은 얼굴이 눈길을 끈다.

극중 강찬기(조현재)의 집에서 전문요리사로 일하고 있는 황여사는 사모님 은한(남상미)과 정실장(한은정)의 팽팽한 대립을 지켜보며, 극에 활력을 더하고 있다.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며 매회 호응을 이끌어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