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유연석. /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유연석. /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유연석. / 사진제공=킹콩 by 스타쉽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에 출연하는 배우 유연석이 불볕더위에서도 긍정 에너지를 발산하고 있다.

25일 유연석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구동매 역으로 열연 중인 유연석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무더위에 부채를 들고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는 유연석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는 스태프들과 대화를 나누며 휴식을 취하고 있는가하면, 동선을 살펴보며 촬영을 준비하는 장면도 포착됐다. 진지한 눈빛으로 꼼꼼하게 자신의 연기를 확인하는 등 열정이 돋보였다.

이어 쉬는 시간이 되자 다시 환한 웃음을 지으며 음료와 아이스크림을 들고 더위를 식히고 있는 모습이다. 킹콩 by 스타쉽 관계자는 “유연석은 서늘하고 차가운 극중 캐릭터와는 다르게 현장에서는 긍정 에너지를 발산하며 밝고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고 있다”고 설명했다.

유연석은 구동매의 옷을 입고 등장하는 장면마다 몰입도를 끌어올리고 있다. 극이 본격 2막에 돌입한 상황에서 그가 펼쳐낼 이야기에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