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태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태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태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태리가 tvN 주말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의 촬영 뒷모습을 25일 공개했다. 쉬는 시간에도 꼼꼼하게 자신의 모습을 확인하며 작품의 완성도에 힘쓰고 있다.

사진에는 카메라 화면에 나오는 자신의 모습을 꼼꼼하게 살피는 김태리의 모습이 담겨있다. 심각한 표정으로 바라보며 극의 완성도를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돋보인다. 제작진과 대화를 나누며 환하게 웃는 모습도 포착됐다.

극중 고애신 역을 맡은 김태리는 안정적인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김태리는 작품을 탄탄하게 만드는데 한몫하고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