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배우 봉태규 아들 시하 군이 차량 안전교육 실전 훈련에 도전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서다.

이날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서두르지 않아도 괜찮아’라는 부제로 아빠와 자녀들의 일상을 담아낸다. 그중 시하는 차량 안전교육을 받을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깜찍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시하의 모습이 담겨있다. 안전한 실험을 위해 곳곳에 설치된 관찰카메라에 포착됐다. 해맑은 표정으로 앉아 있는 시하의 모습은 무사히 실전 훈련을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은 “시하는 어린이집에서 차량 안전교육 실전 훈련을 했다. 차량에 아이들이 갇히는 사고가 발생했을 때를 대비해 훈련을 한 것”이라며 “시하와 친구들은 안전벨트 푸는 법과 클락션 울리는 방법을 배우고 충분히 연습한 뒤 실전 훈련에 도전했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