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MC그리(GREE) / 사진제공=브랜뉴뮤직

MC그리(GREE) / 사진제공=브랜뉴뮤직

MC그리(GREE) / 사진제공=브랜뉴뮤직

래퍼 MC그리가 그리(GREE)로 예명을 변경하고 오는 26일 싱글 ‘도브스(DOVES)’로 컴백한.

그리의 소속사 브랜뉴뮤직은 22일 “그리가 오랜 시간 작업실에서만 머물며 이번 신곡을 준비해왔다. 이번 신곡 ‘도브스’는 노력 속에 변모한 그리의 음악의 새로운 시작점이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예명을 그리로 바꾼 것 역시 그런 지점과 일맥 상통한다. 앞으로 선보일 한층 성숙된 그리의 새로운 음악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리는 2016 5열아홉’으로 데뷔해 또래들이 가지고 있는 고민을 가사에 담아 많은 또래들에게 공감을 얻으며 음원차트를 올킬했다. 같은 해 10월에 발매한 싱글 이불밖은 위험해’는 시간이 지난 뒤 더 화제가 된 곡으로 워너원 이대휘 박우진과 MXM 김동현 그리고 모모랜드 낸시가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각 팬들에게 성지가 되며 스테디한 관심을 얻는 뮤직비디오가 되기도 했다.

지난 1 10개월간 음악 작업에만 매진했던 그리는 자신의 음악적 정체성을 찾기 위해 노력했던 결과물인 신곡 ‘도브스’로 새롭게 활동할 전망이다.

그리의 새 싱글 ‘도브스는 오는 26일 오후 6시를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