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육성재·다이아 주은 열애설…양측 소속사 입장은?

아이돌 그룹 비투비의 육성재와 걸그룹 다이아의 주은이 열애설이 휩싸여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육성재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3일 오후 한 언론사에 "본인 확인이 필요하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다이아의 소속사인 MBK엔터테인먼트 역시 "현재 주은이 프로그램 촬영 중이다. 본인 확인 후 입장을 밝히겠다"라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육성재와 주은이 열애 중이며 지난 1월부터 교제했다고 보도했다. 둘은 1995년생으로 동갑내기이다.

한편 지난 2012년 비투비로 가요계에 데뷔한 육성재는 가수활동은 물론, 연기,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며 주은은 지난해 4월 다이아 멤버로 합류해 사랑을 받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