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트 핑크 "개그맨과 결혼하고파…이용진 이상형" 뜻밖의 고백

'컬투쇼' 자이언트 핑크가 개그맨 이용진이 이상형이라고 밝혔다가 이용진이 열애 중인 사실까지 전파를 타게 됐다.

31일 방송된 SBS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 스페셜 DJ로 뮤지, 게스트로 개그맨 정태호, 가수 자이언트핑크가 출연했다.

3~4부의 '납량특집: 전설의 3시 내 고향' 특집에서 자이언트 핑크는 "결혼하는 사람이 개그맨이었으면 좋겠다"며 개그맨 이용진이 이상형이라고 밝혔다.

자이언트 핑크는 "어릴 때부터 좋아했다"라며 " '코미디빅리그'에서 열심히 하고 계신데 너무 멋있다"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라 자이언트 핑크는 영상편지로 사랑을 고백하며 특급 팬심을 인증했다. "이용진 씨 정말 사랑한다. 너무 저돌적인가? 이런 여자를 좋아하는진 모르겠지만 한결같이 좋아한다. 팬으로서 사랑해주는 사람이 있으니 잘 되길 바란다. 그리고 따로 살짝 뵐 수 있으면 뵀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애정공세를 펼쳤다.
자이언트 핑크 "개그맨과 결혼하고파…이용진 이상형" 뜻밖의 고백

이러한 자이언트 핑크의 이상형 고백에 개그맨 이용진과 자이언트 핑크가 동시에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리며 뜨거운 관심을 끌었다.

이용진 측은 이같은 뜻밖의 고백에 "오래 사귀어온 여자친구가 있다"는 고백까지 해야 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