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구준엽

'라디오스타' 구준엽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는 DJ KOO 구준엽이 요즘 아이돌들의 춤 실력을 극찬했다. 과거 춤신춤왕으로 불렸던 그의 겸손함과 빵빵 터지는 과거 이야기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은다.

오는 8월 1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얼굴 뜯어먹는 소리하네' 특집으로 각 그룹의 비주얼 센터 네 명 김종민-구준엽-손나은-김정훈이 출연해 비주얼만큼이나 뛰어난 특급 입담을 뽐낸다.

구준엽은 현재 DJ KOO로 큰 활약을 펼치고 있는데 과거에는 강원래와 클론으로 활동하며 비주얼 센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클론으로 활동했을 전성기 시절을 비롯한 과거 이야기를 꺼내 큰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자신을 ‘비주얼’로 평가하는 이들에게 반감(?)을 가졌던 사실을 털어놓기도 했는데 얼굴보다 실력으로 승부하고 싶었던 얘기로 모두를 웃음 짓게 했다고.

구준엽은 특히 요즘 아이돌들의 춤 실력을 언급하면서 “요즘 아이돌 보면서 ‘그때 춤추길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하는 등 겸손한 모습을 보여 모두가 엄지를 척 들게 했다. 그런가하면 구준엽은 자신이 작곡한 PICK ME(픽미)가 처음에 욕을 많이 먹었던 얘기를 꺼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과연 구준엽이 꺼낼 빵빵 터지는 과거 이야기는 무엇일지, 그가 작곡한 ‘PICK ME’가 욕을 먹었던 이유는 오는 8월 1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