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양세종이 23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 연출 조수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신혜선, 양세종, 안효섭, 예지원 등이 출연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의 서른이지만 열일곱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를 그린 드라마로 23일 첫 방송 예정이다.
[HK영상] 양세종, '바야바 분장도 불사한 첫 로코 도전'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