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할배 스페셜 (사진=방송 영상 캡처)

꽃보다 할배 스페셜 (사진=방송 영상 캡처)


나영석 PD가 꽃보다 할배 첫 녹화를 떠올렸다.

22일 방송된 tvN ‘꽃보다 할배 스페셜 : 그땐 그랬지’에서는 나영석 PD가 꽃보다 할대 첫 녹화 때 계획했던 이서진의 몰래카메라를 언급했다.

이날 스페셜 방송에서 나영석 PD가 내레이션을 맡아 꽃보다 할배 지난 시리즈를 돌아봤다.

지난 2013년 첫 번째 ‘꽃보다 할배’ 첫 녹화에서 나영석 PD는 이서진에게 방송에 대해 거짓말을 하고 몰래카메라처럼 이순재, 신구, 박근형, 백일섭을 만나게 했다.

스페셜 방송에서 나영석 PD는 “그때만 생각하면 심장이 조마조마하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나영석 PD는 “영혼이 탈출한 채 유럽으로 배낭여행을 떠났다”고 말했다.

한편 tvN 새 예능프로그램 ‘꽃보다 할배 리턴즈’는 오는 29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