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언니’ 한채영-선미-효연, 동생자랑 삼매경...‘기대UP’

[연예팀] ‘비밀언니’의 한채영, 선미, 효연이 한 자리에 모였다.

6월22일 JTBC4 리얼리티 프로그램 나만 알고 싶은 ‘비밀언니’ 8회 방송에서는 그동안 출연했던 ‘언니’ 배우 한채영, 선미, 소녀시대 효연이 깜짝 비밀모임을 갖고 이야기를 나눈다.

세 사람은 만나자마자 ‘내 동생’ 칭찬을 늘어놓으며 끝없는 수다를 이어갔다. 이어 각자 했던 비밀노트까지 보여주며 자랑에 시동을 걸었다.

선미는 “동생 슬기와 자주 연락한다”며 “최근에 슬로베니아에서 찍은 사진을 보내줬다”고 먼저 기선제압에 나섰다. 이에 한채영은 “나한테는 왜 안 보냈지”라고 귀여운 질투심을 내비치며 예리에게 폭풍 문자를 보냈다. 하지만 예리에게 가장 먼저 영상통화가 걸려오자 어깨를 으쓱해 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타임 후 언니들만의 비밀 데이트를 하게 된 세 사람은 차 안에서 창 밖 연인들을 바라보며 자연스럽게 연애 이야기를 하게 됐다. 채영은 두 사람에게 “길거리 데이트한 적 있느냐”라며 짓궂은 질문을 던졌다. 이후 효연도 ‘선미 놀리기’에 가담하며 연애 이야기에 더욱 불을 지폈다는 후문이다.

한편, 솔직한 언니들의 깜짝 비밀모임은 금일(22일) 오후 8시 30분에 신규 트렌드 라이프스타일채널 JTBC4 나만 알고 싶은 ‘비밀언니’ 8회를 통해 방송된다.(사진제공: JT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