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Apink_7th Mini_나은 컨셉포토

Apink_7th Mini_나은 컨셉포토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위), 정은지.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위), 정은지.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위), 정은지.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가 컴백을 앞두고 색다른 변화를 시도한 콘셉트 사진을 22일 공개했다. 이번 주인공은 멤버 정은지와 손나은이다.

에이핑크는 오는 7월 2일 일곱 번째 미니음반 ‘원 앤 식스(ONE & SIX)’를 발표한다. 공개된 사진에는 고혹적인 분위기를 강조한 정은지, 손나은의 모습이 담겨있다. 왕관을 쓴 손나은은 수줍은 표정을 지었고, 정은지는 오묘한 얼굴로 수정 구슬을 들여다보고 있다. 두 사람 모두 신비로운 느낌을 강조했다.

에이핑크는 이번 음반에 각기 다른 매력을 담았다고 한다. 타이틀곡 ‘1도 없어’는 사랑이 끝난 여자의 아픔을 녹였고, 멤버들은 한승 성숙한 면모를 드러냈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에이핑크는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분위기에 성숙함을 더해 변화를 꾀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