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라이프 온 마스’ 위기에 처한 고아성/사진제공=OCN

‘라이프 온 마스’ 위기에 처한 고아성/사진제공=OCN

‘라이프 온 마스’ 위기에 처한 고아성/사진제공=OCN

OCN 오리지널 ‘라이프 온 마스’의 정경호와 박성웅이 일촉즉발 위기에 처한 고아성을 구하기 위해 출동한다.

‘라이프 온 마스’는 22일 상처투성이가 된 채로 괴한과 사투를 벌이는 윤나영(고아성 분)의 위급한 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윤나영은 어두운 밤 인적이 드문 골목에서 정체 모를 괴한에게 목이 졸린 채 괴로워하고 있다. 윤나영은 신용카드 사기단 검거 당시 범죄자 일당에게 통쾌한 엎어치기를 선보였지만 이번에는 머리에 부상까지 입고 붙잡혀 있다.

무전기를 들고 필사적으로 윤나영을 찾아 나선 한태주(정경호 분)와 강동철(박성웅 분)은 한층 더 예리한 눈빛으로 사소한 단서도 놓치지 않으려 애쓴다. 평소와 달리 능청이나 냉철함은 찾아볼 수 없다. 두 사람의 절박하고 분노에 찬 표정은 윤나영의 상황이 얼마나 위급한지를 보여준다. 골목을 샅샅이 뒤지던 두 사람은 무언가를 발견한 듯 다급하게 뛰어간다.

‘라이프 온 마스’ 제작진은 “예측을 넘어서는 전개가 매회 새로운 긴장감과 재미를 선사한다”며 “복고수사팀이 위기에 처한 윤나영을 구하기 위해 물오른 팀플레이의 진수를 보여준다. 쉽지 않은 상황 속에서도 뜨거운 열정으로 에이스 수사관으로 성장해나가는 윤나영의 활약도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라이프 온 마스’ 5회는 오는 23일 오후 10시 2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