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사진제공=KBS2‘거기가 어딘데??’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사진제공=KBS2‘거기가 어딘데??’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사진제공=KBS2‘거기가 어딘데??’

KBS2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가 강철체력과 리더십을 뽐내며 ‘직진희’로 거듭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거기가 어딘데??’ 3회에서는 지진희·차태현·조세호·배정남이 사막 탐험 2일차를 맞이한다. 이 가운데 탐험대장 지진희가 대열에서 벗어나 홀로 사막을 누비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지진희가 사막 한가운데 서 있다. 보잉 선글라스와 사파리모자 등 탐험복 자태가 마치 아웃도어 화보의 한 페이지를 보는 듯하다. 그런데 지진희의 주변에 아무도 보이지 않는다. 혼자인 이유가 무엇인지 탐험대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사막횡단 2일차, 탐험대는 뜻밖의 암초들과 정면 충돌했다. 갖가지 사건들이 발생하는가 하면 대원들도 컨디션 난조를 보이기 시작한 것. 이에 탐험대장 지진희는 “이렇게 해서는 못 가겠다”며 심각하게 고민을 하더니 특단의 조치를 취하기에 이르렀다. 대원들보다 앞서 사막을 걸어보고 나머지가 편하게 걸을 수 있는 루트를 개척하겠다는 것.

지진희는 마치 부스터 엔진을 장착한 듯 사막을 쾌속 질주했고 이 같은 ‘직진희’의 모습에 다른 멤버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급기야 지진희는 대원들을 데려오기 위해 갔던 길을 되돌아가는 생고생까지 자처하며 리더의 면모를 드러냈다.

지진희의 리더십이 돋보이는 ‘거기가 어딘데??’는 22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