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디움

스타디움

액터 프로듀서 나병준 대표가 배우그룹 ‘서프라이즈’에 이어 기획하는 남성 10인조 멀티테이너 그룹 글로벌오디션 ‘The Man’에 500명이 넘는 지원자가 몰려들어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스타디움은 5일 “글로벌오디션 ‘The Man’ 모집 한달만에 지원자가 500명을 돌파했다. 10명 선발기준으로 50대1의 경쟁율이다. 많은 지원자에도 놀랐지만, 지원자 중에는 스타성을 지닌 지원자들이 많아 내부적으로 이번 멀티테이너 그룹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커졌다”고 밝혔다.

또 “배우그룹 ‘서프라이즈’(공명, 서강준, 이태환, 강태오, 유일)의 성공으로 입증된 스타디움의 신인배우 R&D시스템에 대한 강한 확신으로 이번 프로젝트를 준비하고 있다” 며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번 ‘The Man’ 글로벌오디션에 최종 합격한 남성 10인조 그룹은 배우로서의 연기뿐 아니라 노래와 춤, 디제잉, 예능 등 해외 시장을 겨냥한 멀티테이너로 육성되어 활동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5월 8일 오디션 ‘The Man’의 홍보영상이 스타디움 유투브채널 인스타디움을 통해 공개된 이후 약 2만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The Man’오디션은 국내외의 재능있는 ‘남자’를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1차 실물오디션을 거쳐 2차 최종심사를 통해 최종합격자가 결정된다.

자세한 내용은 스타디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