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메이비 임신

윤상현 메이비 임신

배우 윤상현, 가수 메이비 부부가 다둥이 부모가 된다.

28일 윤상현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윤상현의 아내 메이비가 셋째를 임신했다. 오는 12월 출산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윤상현과 메이비가 다둥이 부모가 된다는 사실에 무척 행복해하고 있다"고 전했다.

윤상현과 메이비는 지난 2015년 2월 결혼해 같은 해 12월 첫 딸을 출산했다. 2017년 5월에는 둘째 딸을 품에 안았다.

윤상현은 최근 한혜진과 호흡을 맞춘 드라마 ‘손꼭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종영 후 차기작을 검토중이며 메이비는 육아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