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김소영-오상진 부부 (사진=방송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김소영-오상진 부부 (사진=방송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오상진-김소영 부부가 정혜영의 빈자리를 채웠다.

오늘(27일)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2015년 1월부터 내레이션을 맡아온 정혜영의 빈자리를 대신해 오상진 김소영 부부가 내레이터를 맡았다.

부부는“‘슈퍼맨이 돌아왔다’ 초창기부터 정말 팬이었다”고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오상진은 결혼에 대해 "결혼하고 삶의 안정감이 생긴 것 같다"고 하면서도 "하지만 하던 일을 그대로 하고 있다. 하던 요리, 청소, 빨래, 계속 하고 있는데 일량이 2배로 늘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김소영은 "결혼 전에는 엄마 밥 먹다가 결혼하고 남편 밥 먹고 있다"고 밝히며 오상진의 요리를 칭찬했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