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선희 (사진=방송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이선희 (사진=방송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새로운 사부로 출연한 이선희가 최초로 집을 공개했다.

오늘(27일) SBS '집사부일체'에는 이선희가 사부로 출연해 이상윤, 양세형, 이승기, 육성재 등 멤버들을 만났다.

이날 이승기는 "이선희 선생님이 학생이었던 절 가수의 길로 인도해줬다. 절대 닿을 수 없는 사부다. 뭐든지 가수로서 관리를 먼저 생각하시는 분이다. 나랑 잘 안 맞는다"라며 이선희에 대한 존경심을 보이며 웃는 모습을 보였다.

멤버들이 찾아간 이선희의 집에는 직접 그린 민화들과 함께 넒은 거실과 한강이 보이는 경치가 시선을 끌었다.

이선희는 카메라 앞에서 긴장하는 모습을 보이며 "집에 카메라가 오는건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승기에게 "집공개 자체를 한 적이 없다. 지금도 나는 너만 믿는다"고 밝히며 의지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집사부일체’는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