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식 PD가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 어바웃 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김 PD는 전날 발생한 이서원의 성추행에 의한 하차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잠시 괴로운 듯 고개를 숙이기도 했으나, 이내 이서원의 분량 편집 및 추가 촬영 계획에 대해 밝혔다.

한편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SF9 로운(김로운) 등이 출여하는 '어바웃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로 오는 21일 첫 방송 예정이다.
[HK영상] '어바웃 타임' 김형식 PD, '이서원 성추행 사건에 본인도 괴로운 듯'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