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3주 만에 1위
tvN '라이브(Live) 3위로 종영
손예진X정해인 6주 연속 1,2위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TV화제성 드라마 부문에서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가 3주 만에 1위에 다시 올랐다.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4월 30일부터 5월 6일까지 방송 중이거나 방송예정인 드라마 36편에 대한 네티즌 반응을 온라인 기사, 블로그, 커뮤니티, SNS, 동영상 반응을 분석해 8일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이어 결방한 tvN ‘나의 아저씨’는 전주 대비 화제성 드라마 2위에 올랐다.

‘예쁜 누나’의 손예진과 정해인은 방송 시작 후 6주 연속 출연자 화제성 1위, 2위 자리를 번갈아 차지하고 있다.

tvN의 ‘라이브(Live)’는 긍정적인 여론 속에서 3위로 종영했다. 시즌2를 기다리겠다는 댓글 비중이 높았으며 배성우를 중심으로 배우들의 열연에 긍정적 의견이 쏟아졌다.

4위에 오른 KBS2 ‘우리가 만난 기적’은 5주 연속 3,4위권을 유지하는 꾸준한 인기를 보이고 있다. 특히 최근 관련 동영상 조회수가 증가하며 작품에 대한 관심이 오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 뒤로 MBC ‘위대한 유혹자’, KBS2 ‘슈츠’, SBS ‘기름진 멜로’, TV조선 ‘대군-사랑을 그리다’, MBN ‘리치맨’,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가 5위부터 10위까지 이름을 올렸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부문에서는 ‘예쁜 누나’의 손예진이 3주 연속 1위에, 정해인이 3주 연속 2위에 올랐으며 3,4,5위도 지난주와 같이 ‘슈츠’의 박형식, 장동건과 ‘나의 아저씨’의 이지은이 차지했다.

화제성 5위로 종영한 MBC ‘위대한 유혹자’의 박수영과 우도환이 6,7위에, 그 뒤로 장소연(예쁜누나), 배성우(라이브), 김명민(우리가 만난 기적) 순으로 10위에 올랐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