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워너원 하성운, 강유미의 깜찍한 남친으로 변신


'개그콘서트' 워너원 하성운이 '뷰티잉사이드' 코너에서 강유미의 깜찍한 남친으로 변신했다.

29일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의 '뷰티잉사이드' 코너에서 하성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유미는 남자친구 송병철이 계속 얼굴이 바뀐다고 털어놓자 자신은 상관없다고 했다.

하지만 그는 막상 송병철이 박휘순, 송영길 등으로 바뀌자 자기도 모르게 외모를 보는 속내를 드러내고 있었다.

그때 목소리부터 느낌이 다른 송병철이 찾아왔다. 이에 강유미는 잔뜩 기대감에 부풀었는데 이번 송병철의 정체는 다름아닌 워너원의 하성운이었다.

하성운은 AOA의 사뿐사뿐을 춤추며 "야옹"을 외쳐 깜찍한 매력을 선보였다.

강유미는 하성운이 나오자 그를 꼭 안고 놓아주질 않았다. 또한 그는 일부러 하성운이 노래를 하고 춤을 추면 자신과 결혼을 해야 한다고 했다.

이에 당황한 하성운은 워너원 노래가 나와도 선뜻 춤을 추지 못하며 웃음을 안겼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