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황치열 (사진=방송 영상 캡처)

'1박 2일' 황치열 (사진=방송 영상 캡처)


가수 황치열이 자신의 중국에서의 인기에 대해 이야기했다.

오늘(29일)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에서는 황치열이 게스트로 출연하며 경기도 광주에서 용인까지 경기도 일대의 '봄맞이 페스티벌'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국내 연예인 중 SNS 팔로워수 TOP 3 순위 안에 든다는 황치열은 등장부터 웃음을 자아냈다. 차태현이 황치열의 팔로워수에 대해 언급하자, 황치열은 "중국에선 웨이보의 경우, 소소하게 500만 팔로워 정도다"라고 말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황치열은 중국 내 행사에 대해 "많을 때는 이틀에 한 번 꼴로 행사를 했었다. 동네 체육관 같은 곳에서도 했었는데, 4만 정도가 왔더라"고 말하며 중국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는 한류스타임을 실감케 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