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사진=런닝맨)

트와이스(사진=런닝맨)


걸그룹 트와이스가 특급 애교로 ‘런닝맨’ 멤버들을 사로잡았다.

29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트와이스 완전체가 출연해 다양한 반전 매력을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런닝맨’ 녹화는 전소민, 양세찬의 ‘런닝맨’ 합류 1주년을 기념한 특집으로 꾸며져 트와이스 완전체가 함께 했다.

이날 트와이스는 미션 도중 때아닌 ‘애교 전쟁’으로 촬영장의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특급 애교 공세에 런닝맨 삼촌 팬들은 유독 환호했다. 특히 런닝맨의 ‘호랑이 선생님’ 김종국의 입가에서 미소가 떠나질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트와이스는 다양한 댄스와 개인기를 선보였다. ‘댄싱 머신’ 모모는 수준급 댄스실력으로 촬영장을 초토화 시킨 데 이어 런닝맨 공식 몸치인 송지효마저 춤추게 만들었다고. 다현은 정체불명의 ‘접신댄스’로 주변의 폭소를 자아냈다. ‘런닝맨’ 멤버들은 “우리가 알던 트와이스 맞냐”며 놀라워했다는 후문.

한편 트와이스의 다양한 매력은 29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