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SBS ‘로맨스 패키지’

사진제공=SBS ‘로맨스 패키지’

사진제공=SBS ‘로맨스 패키지’

SBS 예능프로그램 ‘로맨스패키지’ MC 전현무가 배우 하석진과 김지석의 출연을 추천했다.

오는 5월 2일 처음 방송되는 ‘로맨스 패키지’는 ‘3박 4일 간의 주말 연애 패키지’를 콘셉트로, 이른바 호캉스(호텔+바캉스)와 연애를 접목한 연애 프로그램이다. 지난 설날 파일럿 방송 당시 총 세 커플이 탄생해 이목을 끌었다.

‘로맨스패키지’에 참가하는 총 10명의 20대와 30대 남녀들은 금요일 오후, 호텔에 체크인하는 순간부터 월요일에 체크아웃을 하는 순간까지 3박 4일 동안 자신의 연애 상대를 찾는다. 전현무는 출연을 추천하고 싶은 연예계 지인으로 하석진과 김지석을 꼽았다.

전현무는 “하석진은 연애에 서툴다. 부모님에게 물려받은 얼굴을 하나도 못 써먹고 있어서 안타깝다. 하석진이 나왔으면 좋겠다”고 했다.

그는 이어 “프로그램의 재미를 위해 김지석도 추천하고 싶다. 김지석은 여자들이 뭘 좋아하는지 잘 아는 친구”라며 “연애 고수와 연애 바보의 조합이 좋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