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PD "김병만X베어그릴스 만남 추진할 것"

'정글의 법칙' PD가 영국 서바이벌 전문가 베어그릴스와 김병만의 만남을 추진하고 싶다는 소망을 밝혔다.

12일 서울 양천구 SBS에서 열린 '정글의 법칙 in 남극' 제작발표회에서 김진호 PD는 이 같이 말했다. 이에 김병만은 "그 분은 진짜 전사"라며 "만약 성사되면 영광이다. 생존비법에 대해 들어보고 싶다"고 말했다.

'정글의 법칙' 남극 편을 통해 남극땅을 밟은 김병만은 이제 북극행을 꿈꾼다. 그는 "하다보니 욕심이 생긴다"라며 "남극엔 봉이 꽂혀 있는데 북극은 GPS로 찾아가야 한다. 꼭 한 번 북극점에 가고싶다"라고 야망을 드러냈다.

'정글의 법칙 in 남극'은 대한민국 예능 최초 남극 촬영 기록을 세운 300회 특집으로 국내 최초 4K UHD HDR (Ultra-HD High Dynamic Range, 초고화질 영상 기술)로 제작, 방영돼 남극의 경이로운 대자연을 실제에 가장 가깝게 시청자들에게 전달한다. 오는 13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