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근석이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장근석은 '스위치'가 자신의 입대 전 마지막 작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활동의 원동력은 팬들 덕분이라며 팬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 조희봉, 신도현, 안승환 등이 출연하는 '스위치'는 사기꾼에서 검사로 얼떨결에 롤러코스트한 사도찬이 법꾸라지들을 화끈하게 잡아 들이는 통쾌한 사기 활극을 다룬 드라마로 28일 첫 방송 예정이다.
[HK영상] '스위치' 장근석, 입대전 마지막 작품…활동의 원동력은 '팬'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