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방송화면 캡쳐

MBC 방송화면 캡쳐

배구여제 김연경과 해설위원 김사니의 활약에 '나혼자산다'가 10%를 넘는 시청률을 기록했다.

17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MBC '나혼자산다'는 전국기준 1부 10.9%, 2부 10.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12.4%)보다는 소폭 하락한 수치지만 10%대를 넘어섰다는 것에서 여전히 준수한 수치.

이날 방송에서는 중국 리그에서 활약 중인 김연경이 팀 승리를 이끌며 MVP로 선정되는 모습을 조명했으며, 통역사 옥청 언니를 위한 따뜻한 위로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시청자들이 경기 내용을 보다 잘 이해할 수 있게 하기 위해 김연경과 절친한 김사니 배구해설위원이 무지개 라이브를 함께했다. 전현무와 함께 김연경의 경기를 중계하며 찰떡 호흡을 선보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